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해외축구
'손흥민 벤치 대기' 토트넘, 왓포드에 전반 0-1 종료
2019년 10월 20일 오전 00:07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김지수 기자] 토트넘 홋스퍼가 안방에서 2연패의 위기에 빠졌다.

토트넘은 19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2019-2020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9라운드 왓포드와의 홈 경기에서 전반을 0-1로 뒤진 채 마쳤다.

마우리시오 포체티토 토트넘 감독은 이날 해리 케인(26·잉글랜드), 루카스 모우라(27·브라질), 델리 알리(23·잉글랜드)를 최전방에 배치하는 스리톱 카드를 들고 나왔다. 리그 최하위 왓포드를 상대로 다득점과 함께 승리를 따내겠다는 의지를 보였다.

[사진=뉴시스]


하지만 경기 흐름은 토트넘의 예상과는 다르게 전개됐다. 전반 초반 왓포드에게 선제골을 내주면서 끌려갔다.

토트넘은 전반 6분 왓포드 압둘라예 두쿠레(26·프랑스)에게 선제골을 허용했다. 역습 상황에서 오른쪽 측면에서 박스 안으로 올라오는 크로스를 막지 못했고 두쿠레가 이를 침착하게 마무리하면서 스코어는 0-1이 됐다.

토트넘은 실점 이후 총공세에 나섰지만 끝내 왓포드의 골 문을 여는데 실패했고 전반은 왓포드가 1-0으로 앞선 가운데 종료됐다.

한편 선발 라인업에서 빠진 손흥민(27)은 벤치에서 후반전 출격을 대기 중이다.

/김지수 기자 gsoo@joy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프리미엄/정보

     

    아이뉴스24 TV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