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TV-방송
'전참시'에 '초통령' 도티 떴다, 유병재 전 매니저 등장 '눈길'
2019년 09월 15일 오전 09:20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김양수 기자] '전지적 참견 시점'에 '초통령' 도티가 출격했다. 도티의 매니저로는 과거 유병재 매니저였던 유규선이 출연해 눈길을 끌었다.

14일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연출 박창훈, 김선영) 69회에는 송가인과 도티 등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베일에 가려진 도티의 매니저가 공개됐다. 바로 유병재 매니저 유규선. 생각지 못한 등장에 많은 이들이 당황한 가운데 매니저는 "도티 님과 같은 회사인데, 방송 활동을 하는데 회사에 매니지먼트 부서에 인원이 없다. 저라도 챙겨야 할 것 같아서 지원을 나왔다"라며 "유병재 외에 다른 사람의 매니저가 된 것이 처음이라 걱정된다"고 본인을 셀프 제보해 웃음을 안겼다.

[사진=MBC]


매니저는 메이크업을 받는 도티와 멀찍이 떨어졌다. 그는 "병재가 떠올랐다"면서 "병재와 달리 밝은 분들과 있다 보니 냉탕에서 뜨거운 온탕으로 옮긴 느낌"이라고 털어놓았다.

메이크업 후 차에 오른 도티와 매니저는 '파워 어색함'을 드러냈다. 이에 도티는 매니저를 향해 무한 칭찬을 늘어놓으며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만들어갔다. 유병재와 사뭇 다른 도티 표 '초긍정' 매력에 매니저는 "꽃향기가 나는 것 같다. 긍정적인 이야기만 해 줘서 기분이 좋다"고 해맑게 웃었다.

행사장에 도착한 도티는 매니저에게 "마음 편하고 몸 편하게 왔다. 평생 못 잊을 것 같다. 나의 첫 번째 스케줄 동행자"라며 고마워했다. 이에 매니저는 "제가 평생 옆에 있겠다"고 말해 유병재의 질투심을 불러일으켰다. 이후 도티는 긍정 에너지를 전하는 강연을 펼쳤다. 그리고 매니저와 함께 팬들이 보내준 선물을 열어보며 팬들 순수한 사랑에 감동했다.

도티와 자신의 매니저의 단란한 모습에 질투를 느낀 유병재는 "그동안 즐거웠고 형이 어느 곳에 새 둥지를 틀지 모르겠지만 행복했으면 좋겠다. 그동안 즐거웠다"고 질투심을 여과 없이 드러내며 보는 이들에게 꿀잼을 선사했다.

한편, '전지적 참견 시점'은 매주 토요일 밤 11시 5분 방송된다.

/김양수 기자 liang@joy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데스크칼럼] '온리 고객' 변신 선언한..
[글로벌 인사이트]‘불가근, 불가원’(..
[데스크칼럼]열린사회의 적들과 가짜..
[닥터박의 생활건강] 가을·겨울에 부..
프리미엄/정보

 

아이뉴스24 TV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