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연예.스포츠 포토.영상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뉴스 홈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증권·금융 유통 경제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Home > 뉴스 > 인터넷/소셜
한류 축제 '케이콘 LA' 9만명 운집
"글로벌 진출을 지원하는 대표적인 상생 플랫폼으로 자리매김"
2018년 08월 13일 오후 12:02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아이뉴스24 민혜정 기자] CJ ENM은 지난 10일부터 12일까지 미국 로스앤젤레스의 상징인 'LA컨벤션센터'와 '스테이플스센터'에서 진행한 'KCON 2018 LA(케이콘 2018 엘에이)'에 사흘간 9만4천명 관객이 운집했다고 13일 발표했다.

CJ ENM은 K라이프스타일의 글로벌 확산을 위해 지난 2012년부터 캘리포니아 어바인을 시작으로 햇수로 7년째, 19 차례에 걸쳐 미주, 중남미, 유럽, 중동, 아시아, 동남아, 오세아니아까지 개최 지역을 확대해 세계 최대의 한류 페스티벌 케이콘을 개최해왔다.

이번 미국 행사는 그 어느 때보다 1020 팬들의 열기로 뜨거웠으며, 블룸버그, LA타임스, 엘렌쇼, 롤링스톤, 빌보드 등 유력 외신들도 현장 취재를 통해 분위기를 전달했다. 지난 6월 뉴욕에서 모인 케이콘 관람객을 포함하면, 올해 북미 지역에서만 총 14만 7천여명이 한국 문화를 경험한 것으로, 이는 역대 최대 수치다.



이번 'KCON 2018 LA'는 행사 규모와 콘서트 좌석을 확대했으며, 행사장에는 토요타, 스테이트팜, 맥도날드, 워너브라더스 등 각 분야를 대표하는 글로벌 기업은 물론 아모레퍼시픽(라네즈, 마몽드, 이니스프리), 카카오프렌즈, 아시아나항공, LG전자, 한국관광공사 등 한류를 이끄는 국내 기업·기관들까지 총 208개사가 참여했다.

특히 CJ 는 중소벤처기업부, 창업진흥원,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 서울창조경제혁신센터 등 정부기관과 협력해 국내 유망한 78개사의 중소기업(K-콜렉션 40개사, 프로덕트 101 챌린지 30개사, CJ 스타트업 챌린지 8개사)을 케이콘에 초청했다.

컨벤션이 진행되는 낮 동안 LA컨벤션센터에서는 K팝, 뷰티, 음식 등 다양한 한국 문화를 경험할 수 있는 200여개의 프로그램들이 진행됐다.

행사 첫날 저녁에는 K-힙합, K-EDM, K-퍼포먼스 등 장르를 확장한 신개념의 KLUB KCON(클럽 케이콘) 콘서트를, 11일과 12일 스테이플스센터에서는 총 19팀이 콘서트 무대에 올라 화려한 퍼포먼스로 현지 팬들을 사로잡았다.

케이콘을 총괄하는 CJ ENM 신형관 음악콘텐츠Unit장은 "CJ는 앞으로 케이콘이라는 플랫폼을 활용해 지속가능한 한류는 물론 중소기업의 해외 진출을 전폭적으로 지원하는 대표적인 대·중소 상생 모델로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민혜정기자 hye555@i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SPONSORED

칼럼/연재
[닥터박의 생활건강] 40-50대의 허들,..
[글로벌 인사이트]모바일 점수로 사..
[글로벌 인사이트]‘점입가경’ 미중..
[치매여행]<28> 치매부모님을 위해..
[기고]게임이용장애 논의, END 아닌 AN..
프리미엄/정보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