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포토.TV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연예.스포츠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포토.TV 홈 포토 TV 기업BIZ
Home > 뉴스 > 연예스포츠TV
'실베스타 스텔론 전처' 브리짓 닐슨, 54세 고령에 다섯째 임신 'D라인 뽐내며 기쁨 감추지 못해'
2018년 06월 01일 오후 13:05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류민철 기자]

배우 브리짓 닐슨이 54세의 나이에 아이를 임신해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브리짓 닐슨 54세 나이에 임신 '경사'[출처=브리짓 닐슨 트위터]


31일(현지시간) 미국 매체의 보도에 따르면 , 실베스타 스텔론의 전처인 브리짓 닐슨은 다섯째 아이를 임신했다. 아이의 아빠는 39세의 이탈리아인으로, 두 사람은 지난 2006년 이탈리아에서 결혼식을 올렸다.

브리짓 닐슨 역시 최근 자신의 SNS를 통해 임신 소식과 함께 D라인을 뽐내며 찍은 사진을 올렸다.

고령의 나이에 임신했다는 소식이 알려지자 그녀의 SNS에는 세계 각국의 팬들로 부터 축하 메시지가 쏟아지고 있다.


한편 브리짓 닐슨은 과거 영화 '레드 소냐' '록키4' 등에 출연하며 섹시스타로 이름을 날린 바 있다.


류민철기자 minchul@joy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SPONSORED

칼럼/연재
[기자수첩] 금융감독원의 체면과 소..
[기자수첩] 소비자 신뢰 추락 자초하..
[글로벌 인사이트]미·중무역 전쟁의..
[기자수첩] '미완'의 국회 특활비 폐지..
[기자수첩] e스포츠와 컬링
프리미엄/정보
1조달러 회사 애플의 차세대 성장동..

 

아이뉴스24 TV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