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연예.스포츠 포토.영상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뉴스 홈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증권·금융 유통 경제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Home > 뉴스 > 증권
에이치엔티 자회사 엠디이, 세종시 BRT 도로서 시승 행사
세종시 산학연클러스터센터~합강교차로 등 약 7.7km 주행
2019년 11월 13일 오전 08:12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아이뉴스24 장효원 기자] 에이치엔티 자회사 엠디이(MDE)는 지난 12일 중소기업벤처부 국제자유특구기획단이 주최한 '세종특구 자율주행차 시승행사'에서 자사의 자율주행 셔틀버스로 세종시 BRT(Bus Rapid Transit) 도로 주행을 성공적으로 마쳤다고 13일 밝혔다.

이날 세종시 시승 행사에는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등 정부 관계자와 세종시 관계자, 특구사업자 등이 참석해 세종시 특구 이행상황에 대한 설명을 듣고 브리핑을 진행한 뒤 자율주행 셔틀버스를 직접 탑승하는 시간을 가졌다.

엠디이 자율주행 셔틀버스는 세종시 산학연클러스터센터부터 합강교차로를 지나 다시 산학연클러스터센터로 돌아오는 왕복 7.7km 구간을 운행했다.

에이치엔티 자회사 엠디이(MDE)는 지난 12일 중소기업벤처부 국제자유특구기획단이 주최한 '세종특구 자율주행차 시승행사'에서 자사의 자율주행 셔틀버스로 세종시 BRT(Bus Rapid Transit) 도로 주행을 성공적으로 마쳤다고 13일 밝혔다. [사진=엠디이]

BRT 구간에서 운행됐던 자율주행 셔틀버스는 별다른 이상이나 사고 없이 시속 20~50km의 속도로 안전하게 주행을 마쳤다.

자율주행 셔틀버스에 탑승했던 정부 관계자와 특구 사업자들은 "아직 GPS가 잡히지 않는 터널에서의 운행은 불안함을 보였으나, 나머지 구간에서는 생각보다 안전하게 운행돼 매우 만족스러웠다"고 탑승 소감을 전했다.

또한 이날 산학클러스터센터에서 열린 브리핑에서 권영석 세종시 경제정책과장은 “세종시는 국가 균형발전 및 시 혁신성장을 뒷받침하는 '자율주행실증 규제자유특구'를 구현하기 위해 이번 사업을 추진했다”며 “이를 통해 자율주행 서비스 실증 관련 규제특례 및 재정지원사업을 통한 세종시 혁신성장을 유도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특히 “자율주행 모빌리티를 통한 스마트시티를 추구하고 있는 세종시에서 자율주행 셔틀버스 주행은 큰 의미”라고 말했다. 현재 세종시에는 스마트시티 국가 시범단지가 지정돼 있을 뿐 아니라 도시 생활권 내 BRT 도로 등의 인프라가 형성돼 있다.

엠디이 관계자는 "세종시 BRT 도로에서의 실증 주행을 지속적으로 이어나가고 있는 엠디이는 문제점은 최소화시키고 '안전성'은 최대한 확보해 하루라도 빨리 세종시민들이 자율주행 셔틀버스를 이용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겠다”고 전했다.

/장효원 기자 specialjhw@i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SPONSORED

    칼럼/연재
    프리미엄/정보

     

    아이뉴스24 TV